사회 > 사회일반

'찬바람 쌩' 출근길 기온 뚝…서울 체감온도 0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3 04:00:00
서울 아침 체감 0~1도…바람에 기온↓
전국 대부분 아침 기온 5도 안팎 추위
바람 강해 불조심…너울·파도 주의해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절기상 상강(霜降)인 23일 아침 기온이 떨어져 서울 체감 온도가 0도 안팎에 달하겠다. 낮 기온도 크게 오르지 못해 추울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은 5도 안팎으로 떨어지고 낮 기온은 15도 이하에 머무는 곳이 많겠다"며 "중부 내륙과 산지는 영하로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특히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내륙을 중심으로 서리가 내리고 중부 내륙과 남부 산지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4도, 인천 6도, 수원 5도, 춘천 1도, 강릉 7도, 청주 6도, 대전 6도, 전주 7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9도, 제주 14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12도, 수원 14도, 춘천 14도, 강릉 16도, 청주 14도, 대전 15도, 전주 15도, 광주 15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제주 16도 등으로 관측된다.

전국은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 영동, 전라 서해안, 제주도는 구름이 많겠다. 오전까지 강원 북부 동해안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며, 강원 북부 산지에는 눈이 날리는 곳도 있겠다.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강원 중북부 산지에도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당분간 대기가 건조하겠으며, 바람도 차차 강해질 것으로 보여 산불 등 화재 예방에도 유의해야 하겠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와 갯바위를 넘거나 백사장에 강하게 밀려오는 곳이 있겠다. 너울 발생 시 1.5m 내외 물결에서도 해안가 인명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 1~3m, 2~4m로 예상된다. 남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는 0.5~2.5m, 2~4m 높이로 물결이 일겠다. 동해 앞바다와 먼 바다의 물결 높이는 0.5~2m, 1~4m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