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전시

합천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 시상, 서예·그림·서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4 18:00:13
associate_pic

[합천=뉴시스] 김기진 기자 = 경남 합천군은 24일 합천군 문화예술회관 전시장에서 팔만대장경전국예술대전운영위원회가 주관한 ‘제4회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합천 대장경테마파크에서 시상식과 함께 입상작 전시회를 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예방을 위해 전시회는 취소하고 간이 시상식만 했다.

지난 8월 말 팔만대장경전국예술대전운영위원회는 서예(한문 한글 사경), 문인화, 서각, 민화 부문 출품작 1120점 가운데 입상적 853점을 선정했다.

 대상은 서예(한문) 문성옥(경기도 남양주시)씨의 ‘산행’이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문인화 정복자(경남 진주시)씨의 ‘매’, 서각 최낙천(부산시)씨의 ‘피갈회옥’에게 돌아갔다. 우수상 15명, 삼체상 5명, 특별상 18명 등 41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많은 예술 행사가 연기되거나 취소되는 등의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전국 어느대회보다 많은 참여와 성원을 보내준 것은 예술인들이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을 최고의 대전으로 인정했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