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감히 날 신고해"…성범죄 피해자 찾아가 흉기로 찌른 40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6 11:23:2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군산=뉴시스] 윤난슬 기자 = 자신을 경찰에 신고해 재판을 받게 했다는 이유로 성범죄 피해 여성을 찾아가 흉기를 휘두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43)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0시 40분께 군산시 한 주택에서 30대 여성 B씨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범행 후 직접 119에 전화를 걸어 "사람을 죽인 것 같다"고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씨는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 결과 A씨는 피해자가 주거 침입과 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자신을 신고해 재판을 받게 되자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경찰에서 "피해자가 사라지면 재판을 안 받을 줄 알았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 대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