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힘찬, 음주운전 사과 "깊이 반성…성실히 조사 임할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7 19:57:4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BAP 힘찬. 2018.09.10.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뉴시스]이수민 인턴 기자 =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적발된 그룹 비에이피(B.A.P) 출신 힘찬이 사과문을 올렸다.

힘찬은 27일 오후 공식 입장문을 통해 "어제 발생한 음주 사고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점 깊이 사과드린다"라며 "부적절하고 부끄러운 사건으로 대중들에게 깊은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서도 뼛속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이어 "추후 필요한 조사가 있을 경우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할 예정이다. 또한 금일 이후 자숙하고 반성하는 모습으로 살겠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항상 응원해주시고 아껴주신 팬 여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라며 "음주운전은 사회적으로 절대 행하여서는 안 되는 행동이다. 이 부분에 대한 책임을 면할 수 없다.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힘찬은 전날 오후 11시30분께 서울 강남 도산대로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음주 상태로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낸 혐의를 받고 있다. 사고 당시 힘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0.08%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lsm9310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