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광주/전남

"코로나 블루 싹 날려요"…목포 북항노을공원 문화예술 공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8 13:47:10
29일부터 이틀간 시립예술단 기획공연

associate_pic
[목포=뉴시스] 목포시립국악원 '가을밤의 국악한마당'. (사진=목포시 제공) 2020.10.28. photo@newsis.com

[목포=뉴시스] 박상수 기자 = 전남 목포시는 29일과 30일 이틀간 북항노을공원에서 가을밤을 아름답게 수 놓을 시립예술단의 기획공연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첫 날인 29일 오후 7시 목포시립무용단 창단 40주년 특별기획공연인 '춤으로 響(향)'으로 이번 문화예술 행사의 문을 연다.

한국 전통 무용을 기반으로 한 창작 춤과 민속무를 재구성한 신무용, 창작음악 등을 통해 우리 전통 춤을 현대에 맞게 해석해 관람객에게 새로운 문화경험을 선사한다.

30일 밤에는 시립국악원의 공연으로 신명나는 국악한마당이 펼쳐진다.

오후 6시30분 '제21회 가을밤의 국악대향연 노을에 취하다'를 주제로 남도민요, 경고춤, 금강산 타령, 판굿, 흥에 취하고 노을에 취하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관객과 함께 노래를 부르며 노는 흥겨운 국악공연이 진행된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코로나19로 정서적 무기력과 우울감에 빠진 시민들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흥을 돋을 수 있는 공연을 준비했다"며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거리두기 유지 등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