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직장인 3명 중 1명 "부업으로 ‘배달알바' 관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9 08:33:00
코로나 이후 늘어난 배달 수요에 따라 알바도 ‘인기’… 3040 남성 직장인 비율↑
배달 알바 장점은? 원하는 시간에 근무하고(31.3%), 부업으로 가능해서(24.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종민 기자 = 직장인 3명 중 1명은 부업거리로 배달 아르바이트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원하는 시간대에 일할 수 있고, 다른 일과 병행이 가능하다는 이유 때문이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운영하는 비대면 알바채용 바로면접 알바콜(대표 서미영)이 아르바이트 구직의사가 있는 성인남녀 923명을 대상으로 ‘배달알바 선호도’에 대해 조사한 결과다.

올해 들어 코로나19 상황으로 배달 수요가 급증하면서 배달알바 인력들도 늘어났다. 이러한 영향으로 아르바이트 구직자의 24.8%는 ‘배달 아르바이트를 희망한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여성(16.6%)보다 남성(36.7%) 응답자의 배달알바 의향이 컸고, 상태별로는 대학생(18.9%), 취업준비생(22.5%)에 비해 직장인(33.7%)의 관심도가 가장 높았다. 연령별로는 30대(38.8%), 40대(36.3%), 20대(20.1%) 순으로 집계됐다. 정리하면 각각 남성, 직장인, 그리고 3040대 참여자의 배달 알바 의향이 가장 높았던 것.

배달 알바를 희망하는 이유 1위는 ‘원하는 시간대에 일할 수 있기 때문’(31.3%)이었다. 배달 수요가 발생하는 시각에 따라 아르바이트를 할 수 있어 근무시간이 유동적이라는 이유가 가장 큰 지지를 받은 것.

두 번째 이유는 ‘다른 일과 병행 할 수 있어서’(24.4%)였다. 즉 부업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배달 알바를 원하는 것으로, 특히 직장인(27.8%)에게서 가장 큰 환영을 받았다.

다음으로는 ‘일하는 만큼 수익이 발생하기 때문’(13.7%)에 희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고정 일당이 아닌 업무량, 곧 배달건수가 많을수록 수익이 발생하는 점을 배달 알바의 세 번째 장점으로 꼽은 것.

이 외에도 ‘혼자서 일하는 게 편해서’(9.7%), ‘고도의 업무경험 및 경력이 필요하지 않아서’(8.8%), ‘코로나 이후 배달일감이 늘어나서’(8.6%), ‘실직, 부당대우 등의 우려가 상대적으로 적어서’(3.2%) 등 배달 알바를 희망하는 이유들이 확인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jmk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