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부산시, 코로나19 시대 새 의료관광 패러다임 찾는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9 09:22:19
11월 5~6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코로나19 시대 의료산업의 신경향을 확인할 ‘2020 부산국제의료관광컨벤션’을 올 11월 5~6일 이틀간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2020.10.29. (그래픽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 의료산업의 신경향을 확인할 ‘2020 부산국제의료관광컨벤션’을 11월 5~6일 이틀간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 재확산으로 한 차례 연기된 후 부산의 주요 대학병원을 비롯한 병·의원과 검진센터, 의료산업체, 관광업계가 대거 참여해 전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는 대규모 컨벤션 행사다.

  이번 행사는 개막식과 온라인 전시회, 온라인비대면 비즈니스 상담회, 국제심포지엄, 명의초청 온라인 건강강좌 등으로 구성된다. 온라인 전시회는 ▲대학병원 홍보관 ▲병·의원 홍보관 ▲의료산업관 등으로 꾸며진다.

 올해 초청되는 중국·러시아·몽골·카자흐스탄·말레이시아·일본 등 전 세계 20개국 71명의 해외 바이어와 그동안 이 행사에 참석했던 200여 명의 해외 바이어들이 온라인에 접속해 전시관 부스를 돌아본다. 이들 바이어는 국내 의료기관과 비즈니스 상담회를 통해 해외 환자유치 마케팅을 펼친다.

  올해로 12회째인 부산국제의료관광컨벤션의 핵심 의제는 ‘K-방역과 K-의료’다.
 
  첫날인 내달 5일 개막식에서는 부산을 대표하는 패션디자이너인 서순남 대표가 직접 디자인해 선보이는 마스크 패션쇼가 펼쳐진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한 의료인, 응급 및 방역∙감염 전문가에 대한 의료봉사상 시상식도 치러진다.

  이어 오후 2시부터는 의료산업 심포지엄이 개최된다. 왕립 동아대병원 국제진료센터장의 주재로 진행되며, 대주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의료관광의 변화와 전망, 비대면 체제, 원격진료가 본격적으로 논의되는 시점에서 의료환경의 변화와 영향 모색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K-방역을 활용한 의료관광의 패러다임에 대한 논의도 구체적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아울러 이틀간 열리는 온라인 건강강좌는 박선자 고신대병원 소화기 내과 교수의 ‘대장암 상식 깨부수기’를 시작으로 김태현 부산백병원 유방외과 교수, 최영식 고신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 장진석 동아대병원 소화기내과, 부산대병원 비뇨의학과 신동길 교수 등 8명의 각 분야 최고 명의들이 차례로 나서 깊이 있는 최신 의학 정보를 소개한다.

  6일에는 한국형 항노화 임상의학의 가능성을 모색해보는 동남권항노화의학회 포럼도 이어진다. ‘한국형 근거 중심 항노화 임상의학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제로 K-안티에이징(항노화)이 태동할 수 있을지를 모색한다.

  또 이날 서부산권의 의료관광특구 추진을 위한 심포지엄도 열린다. 연세대 진기남 교수와 경기대 손명기 교수의 주제발표에 이어 의료계와 관광업계, 학계 전문가가 참여해 의료관광 특구 지정에 따른 경제적 사회적인 파급효과 등을 알아본다.

  부산권의료산업협의회 김진수 대표이사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일선 현장의 의료인과 방역전문가들의 피로도가 큰 상황에서 의료봉사상 시상식을 통해 이들을 위로하고 감사의 인사를 전할 수 있게 됐다”며 “이와 함께 코로나19에 맞춰 비대면 시대의 새로운 의료관광 패러다임을 찾기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의료관광은 부산이 가진 모든 역량을 활용할 수 있는 융복합 산업”이라며 “이번 의료관광컨벤션을 통해 도시 간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도록 부산이 부족한 부분을 되짚어보고 준비된 의료관광도시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로 삼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2020부산국제의료관광컨벤션의 모든 행사는 페이스북으로 모두 생중계된다. 행사 참가는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등록해야 하며,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 현장에는 별도의 시민 방청석이 마련되지 않는다.


◎공감언론 뉴시스 hera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