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올 시즌 '런던 베스트11'…英 기자 만장일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13 11:48:46
이브닝스탠다드 기자 5명 모두에게 선택 받아
토트넘에선 손흥민·케인·호이비에르 뽑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영국 지역지 이브닝스탠다드가 런던베스트11을 선정했다. (캡처=이브닝스탠다드 홈페이지)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세이셔널' 손흥민(28)이 런던 연고 클럽을 대상으로 한 베스트11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영국 런던 지역지 이브닝스탠다드는 13일(한국시간) 이번 시즌 8라운드까지 최고의 활약을 펼친 런던 연고 클럽(토트넘·아스널·첼시·웨스트햄·크리스탈팰리스 등) 선수들로 베스트11을 선정했다.

이번 선택에는 이브닝스탠다드의 영국 현지 기자 5명이 참여했으며, 4-3-3 포메이션을 기준으로 했다.

한국 축구대표팀 '캡틴' 손흥민은 5명으로부터 표를 얻었다. 공격수 부문에서 모두의 선택을 받은 건 손흥민과 해리 케인(토트넘)이 유일하다.

윌프레드 자하(크리스탈 팰리스), 안토니오(웨스트햄), 하킴 지예흐(첼시)는 모두 2표씩을 얻었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초반 8경기에서 8골로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과 함께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 있다.

특히 사우샘프턴과의 정규리그 2라운드에서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 한 경기 4골을 폭발시켰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선 2골 1도움으로 토트넘의 6-1 대승을 견인했다.

토트넘 동료인 케인도 현지 기자 5명으로부터 표를 받았다. 또 미드필더에 오른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토트넘)은 4표를 기록했다.

그밖에 수비수에선 벤 칠웰(첼시)과 가브리엘(아스널)이 5표를 획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