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강원

강원 오전 약한 비, 일부 산간 눈…동해안 너울 주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22 05:56:48
associate_pic
【춘천=뉴시스】박종우 기자 = 18일 오전 강원 설악산국립공원 정상부 대청봉 등 고지대에 첫 눈이 내렸다. 중청대피소 인근에 눈발이 날리고 있다. 2018.10.18. (사진=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제공)  photo@newsis.com
[강릉=뉴시스]장경일 기자 = 22일 강원도는 대체로 흐리다 저녁부터 맑아지는 가운데 오전 9시까지 약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전까지 대부분 지역에 강수량 5㎜ 내외의 약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영서 남부는 강수량이 5~20㎜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산간지역 중 기온이 낮은 곳에서는 눈이 내리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이에 따라 산간에는 도로에 살얼음이 어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이밖에 산간에는 시속 30~45㎞(초속 8~12m)의 바람이 불 전망이다.

아침 최저 기온은 영서 3~6도, 산간(대관령, 태백) 3~5도, 영동 7~9도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 기온은 영서 9~10도, 산간 6~7도, 영동 12~14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한편, 동해 중부 먼바다는 23일 새벽 풍랑예비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시속 25~47㎞(초속 7~13m)의 바람이 불고 1~3.5m 높이의 물결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돼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jgi198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