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러시아 피겨 스타 메드베데바, 코로나19 확진 판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22 19:08:1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배훈식 기자 =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가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인공지능 LG ThinQ 아이스 판타지아 2018' 아이스쇼에서 환상적인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18.04.20.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러시아의 피겨 스타 예브게니야 메드베데바(21·러시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가제타 등 러시아 언론들의 22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메드베데바는 코로나19에 감염돼 치료 중이다.

코로나19 증상을 보인 메드베데바는 세 차례 검사를 받았고, 이 중 하나에서만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왔다.

그러나 코로나19 증상이 계속된 메드베데바는 재차 받은 검사에서 또다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러시아 모스크바에 머물고 있는 메드베데바는 현재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메드베데바는 20일부터 22일까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20~202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5차 대회에 불참했다.

코로나19 여파로 2020~2021시즌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시리즈는 파행 운영되고 있다. 캐나다 오타와에서 열릴 예정이던 2차 대회와 프랑스 그르노블에서 개최 예정이던 4차 대회는 아예 취소됐다. 그나마 열리는 경기도 자국 선수들 중심으로 치러지고 있다.

그랑프리 5차 대회는 취소되지 않아 메드베데바가 참가할 것으로 보였다. 하지만 시즌 초반부터 허리 통증에 시달린 메드베데바는 출전을 포기했다.

메드베데바와 함께 에테리 투트베리제 코치의 지도를 받는 안나 슈체르바코바가 폐렴 증상을 보여 그랑프리 5차 대회에 불참한 가운데 메드베데바가 코로나19에 감염돼 러시아 피겨계는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슈체르바코바가 코로나19에 감염됐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브라이언 오서 코치의 지도를 받던 메드베데바는 코로나19 탓에 캐나다에 가는 것이 힘들어지자 자국에서 투트베리제 코치의 지도 하에 훈련해왔다.

메드베데바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여자 싱글과 단체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는 2016년과 2017년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수확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