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배구

KB손해보험, 대한항공 잡고 3연승…선두 질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28 16:47:26
KB손해보험 케이타 31득점 맹활약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남자프로배구 KB손해보험 선수들. (사진=KOVO 제공)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KB손해보험이 대한항공을 꺾고 1위를 수성했다.

KB손해보험은 28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3-1(17-25 27-25 25-22 25-18)로 역전승을 거뒀다.

시즌 9승2패(승점 25)를 기록한 KB손해보험은 2위 OK금융그룹(8승2패·승점 21)과의 격차를 더욱 벌렸다.

KB손해보험은 최근 3연승을 올렸고, 이번 시즌 대한항공과의 상대전적에서 2전 2승을 기록했다.

KB손해보험은 외국인 선수 케이타(31점)의 타점 높은 공격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했다. 케이타는 56.60%의 높은 공격성공률을 기록했다.

김정호는 19점을 올려 역전승에 기여했다.

이날 대한항공은 외국인 선수 비예나가 무릎 부상으로 경기 초, 중반 빠지면서 어려운 경기를 펼쳤다. 임동혁(18점)과 정지석(15점)을 앞세워 승리를 노렸지만, 중요한 순간마다 케이타를 막지 못해 패했다.

3연승에 실패한 대한항공(7승4패·승점 20)은 3위에 머물렀다.
,
대한항공은 2세트 후반까지 우세한 경기를 펼쳤다.

1세트에서 정지석과 임동혁을 앞세워 기선을 제압한 대한항공은 2세트에서도 24-22로 앞서며 손쉽게 경기를 가져가는 듯 보였다.

그러나 KB손해보험의 집중력이 나왔다. 22-24 뒤진 상황에서 김정호의 퀵오픈과 황택의의 날카로운 서브 듀스를 만들었다. 24-25에서 김정호의 퀵오픈으로 다시 듀스를 만든 KB손해보험은 케이타의 오픈공격과 김정호의 백어택이 나오면서 2세트를 27-25로 가져갔다.

분위기를 바꾼 KB손해보험은 3세트에서도 후반에 집중력을 발휘했다. 21-21에서 케이타의 연속 백어택에 힘입어 23-21로 달아났다. 이후 23-22에서 상대의 연속 범실에 편승해 2세트도 챙겼다.

KB손해보험은 4세트에서 케이타와 김정호의 활약을 앞세워 18-13으로 승기를 잡았다. 이후 22-16에서 케이타의 타점 높은 퀵오픈이 성공하면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