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12호골 폭발…토트넘, 유로파리그 32강 진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04 08:08:28
토트넘, LASK 린츠와 3-3 무승부
associate_pic
[린츠=AP/뉴시스]토트넘 손흥민이 3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린츠의 린처 경기장에서 열린 2020-21 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J조 5차전 LASK 린츠(오스트리아)와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공을 다투고 있다. 손흥민은 후반 11분 역전 골을 넣었고 토트넘은 3-3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32강에 진출했다. 2020.12.04.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손흥민(28·토트넘)이 시즌 12호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4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라이파이젠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J조 5차전 LASK 린츠와 경기에서 최전방 원톱으로 선발 출전했다.

후반 단 한 번의 찬스를 살린 손흥민의 존재감이 빛났다.

1-1로 맞선 후반 11분 탕귀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페널티박스 안으로 침투해 오른발 슈팅으로 역전 골을 넣었다. 손흥민의 시즌 12호골이자 유로파리그 2호골이다.

손흥민은 2-1로 앞선 후반 37분 델레 알리와 교체됐다.

하지만 토트넘은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손흥민이 빠진 후 곧바로 동점을 허용했다.

후반 42분 얻은 페널티킥 기회를 알리가 성공시키며 3-2로 다시 앞섰지만, 후반 추가시간 실점하며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아쉬운 3-3 무승부에도 3승1무1패 승점 10점으로 최소 2위를 확보, 유로파리그 32강 진출에 성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