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목줄 건 개로 '쥐불놀이'한 20대녀 2명 잡았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08 14:13:30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자신이 키우는 개에 목줄에 걸고 공중에서 2~3차례 돌리며 학대한 20대 여성 견주와 친구 등 2명이 동물보호법위반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 포항북부경찰서는 견주 A(20)씨와 친구 B(20·여)씨를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견주 A씨는 지난해 12월28일 오후 포항시 북구 두호동의 골목길을 개와 산책하다가 개를 공중에 2~3회에 걸쳐 빙빙 돌려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함께 산책한 친구 B씨도 A씨에 이어 같은 방법으로 2~3회에 걸쳐 개를 공중에 돌려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최근 소셜미디어에 이들의 학대행위를 찍은 동영상이 공개되면서 시민들의 공분을 산 바 있다.

변준범 수사과장은 "경찰은 사건 접수 직후부터 피의자들의 동선을 토대로 끈질긴 수사를 펼쳐 인적사항을 밝혀냈다"며 "향후에도 이같은 동물 학대 사건에 대해 엄정한 법 집행으로 재발 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