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CES 2021] 혁신상에 빛나는 '사용자 중심' 삼성전자 제품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4 06:10: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110형 마이크로 LED와 85형 QN900A 네오 QLED (제공=삼성전자)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인 'CES 2021'의 개막과 함께 혁신상을 받은 제품이 모두 공개됐다. 삼성전자는 돋보이는 디자인과 사용자에 초점을 맞춘 기술 혁신을 바탕으로 4개의 최고혁신상을 포함, 총 44개의 혁신상을 받았다.
 
13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사용자들이 자신의 공간에서 최적의 영상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이끄는 110인치 마이크로 LED TV를 포함해 총 3개의 제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10형 마이크로 LED는 각 소자가 스스로 빛과 색을 내는 2400만 개의 LED와 마이크로 AI 프로세서가 압도적인 화질을 구현한다. 베젤은 최대한 줄이고, 디스플레이의 비중을 99.99% 이상 늘린 모노리스 디자인이 몰입감을 더한다. 벽과 디스플레이의 경계가 사라진 덕분에 TV를 보지 않을 때 사진이나 영상을 띄우는 ‘앰비언트 모드(Ambient Mode)’를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삼성 비스포크 4D 플렉스 페밀리허브 WF8800A 세탁기 (제공=삼성전자)
85형 QN900A 네오 QLED는 ‘퀀텀 미니 LED’를 적용, 기존에 백라이트로 쓰이던 LED 소자 대비 40분의 1 크기를 구현해 더 많은 소자를 배치했다. 또한 ‘마이크로 레이어’를 LED 소자에 입혀 소자의 크기는 줄이면서도 더 정교하게 빛을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네오 퀀텀 프로세서로 AI 업스케일링 기술을 한층 강화해, 입력되는 영상의 화질과 관계없이 8K와 4K 해상도를 각각 최고 수준으로 구현해 준다.

'스마트 TV 접근성'도 혁싱상을 받았다. ▲콘텐츠 자막 위치를 원하는 곳으로 이동시킬 수 있는 ‘자막 이동’ 기능 ▲뉴스에 나오는 수어 화면을 인공지능(AI)을 통해 자동으로 인식해서 확대해주는 ‘수어 확대’ 기능 ▲스피커와 헤드폰 두 곳으로 동시에 사운드를 출력해 일반인과 저청력 장애인이 함께 TV를 시청할 수 있도록 하는 ‘다중 출력 오디오 기능’ 등 혁신 기술들이 2021년 QLED와 네오 QLED 신제품에 탑재됐다. 덕분에 더 많은 사용자들이 자유롭게 TV 시청 경험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비스포크(Bespoke)를 포함한 다채로운 ‘맞춤형’ 가전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에도 다양한 가전 제품군이 혁신상을 받으며 기술을 인정받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로봇 청소기 제트봇 AI와 무선 청소기 제트 (제공=삼성전자)
삼성 비스포크 냉장고의 최신 제품인 '비스포크 4D 플렉스'는 사용자가 취향에 따라 색상과 재질을 선택하고 조합할 수 있다. 2가지 방식으로 물이 나오는 정수 기능이 적용된 ‘베버리지 센터(Beverage Center)’, 식재료에 따라 최적의 온도로 보관 가능한 ‘플렉스존’ 등 다양한 기능을 앞세워 미국 진출을 앞두고 있다.

단순한 음식 저장 공간 이상의 역할을 수행해 온 '패밀리허브'는 올해 더욱 진화한 음식 관리 기능을 탑재했다. 직관적이면서도 사용자에 맞게 설정이 가능한 터치스크린을 제공하며 요리, 엔터테인먼트, 메모 등을 보다 편리하게 만들어 줄 다양한 연결성을 갖췄다.

WF8800A 세탁기는 사용자가 선호하는 세탁 코스와 옵션을 학습해 최적의 세탁 코스를 추천하는 기능을 더한 ‘스마트 다이얼’을 탑재했다. AI 기술을 활용해 보다 직관적이고 편리한 세탁 경험을 제공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프론트 컨트롤 슬라이드인 플렉스 듀오 인덕션(맨위 좌측), 삼성 정수기(맨위 우측), 슬림 오버 더 레인지 전자레인지 (제공=삼성전자)
로봇 청소기 제트봇 AI는 고성능 AI 솔루션과 공간인지센서인 라이다(LiDAR), 3D 센서를 적용해 자신의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주변의 공간과 사물을 인식·분석해 최적의 청소 경로를 찾아낸다. 번거로운 먼지통 비우기를 스스로 하는 ‘청정스테이션’ 기능 추가로 청소의 마무리까지 더욱 효율적이고 깔끔해졌다.

무선 청소기 '제트'는 먼지통을 자동으로 비워주는 청정스테이션 기능과 배터리 충전을 한번에 해결할 수 있는 통합 거치대가 특징이다. 청소 성능도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슬림 오버 더 레인지 전자레인지는 찬장 아래 후드가 달린 주방을 포함해 어떤 형태의 주방에도 설치가 가능하다.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점과 분당 550ft의 강력한 흡입력, 업계 최고 수준의 1100W 출력이 장점이다.

프론트 컨트롤 슬라이드인 플렉스 듀오 인덕션 레인지는 와이파이 연결, 스마트 다이얼을 통해 보다 간편한 조작이 가능하다. 간편한 조리를 위한 에어프라이어 기능이 추가됐으며, 어떤 주방이든 모던한 느낌으로 업그레이드해 주는 디자인이 돋보인다. 인덕션 방식으로 효율적인 사용이 가능하고, 듀얼 도어를 적용해 하나의 오븐에서도 두 가지 메뉴를 동시에 조리할 수 있다.

삼성 정수기는 다양한 용도에 맞춰 사용이 가능하도록 두 개의 파우셋을 갖췄다. 정수 모듈은 환경에 따라 좌우와 상하 형태 모두 설치가 가능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스마트싱스 쿠킹 UI(사용자 인터페이스) 이미지 (제공=삼성전자)

스마트싱스(SmartThings) 쿠킹은 사용자의 취향과 식이요법에 맞는 식단 계획과 조리법을 추천하고, 보관 중인 식료품 관리를 도와준다. 레시피 데이터를 통합 관리하며, 위스크(Whisk)의 푸드 인공지능(AI)을 탑재해 스마트한 요리 경험을 제공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