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메시 퇴장' 바르셀로나, 수페르코파 우승 실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8 08:39:42
연장 접전 끝 아틀레틱 빌바오에 2-3 패배
부상 복귀한 메시, 연장 종료직전 상대 선수 때려 퇴장
associate_pic
[세비야=AP/뉴시스] 리오넬 메시가 퇴장 당한 바르셀로나가 수페르코파 우승에 실패했다. 2021.01.17.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가 퇴장당한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라리가) FC바르셀로나가 수페르코파 우승에 실패했다.

바르셀로나는 18일 오전(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의 에스타디오 올림피코 데 라 카르투하에서 열린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2020~2021 수페르코파 결승전에서 2-2로 정규시간 90분을 비긴 뒤 연장전에서 결승골을 허용하며 2-3으로 패배했다.

스페인 슈퍼컵 성격의 수페르코파는 전 시즌 라리가와 코파 델 레이(국왕컵) 1, 2위 팀이 출전해 최강팀을 가리는 대회다.

2019~2020시즌 라리가 우승팀 레알 마드리드, 준우승팀 바르셀로나 그리고 국왕컵 결승 진출팀인 아틀레틱 빌바오, 소시에다드가 참가했다. 국왕컵은 지난 시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대회 결승을 치르지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승부차기 끝에 소시에다드를 꺾고 결승에 올랐고, 빌바오는 준결승에서 레알 마드리드를 잡았다.

허벅지 부상으로 준결승에 결장했던 메시는 이날 선발로 복귀해 앙투안 그리즈만, 우스만 뎀벨레와 함께 공격을 이끌었다.

수페르코파 최다우승(13회)에 빛나는 바르셀로나의 출발은 좋았다. 전반 40분 메시의 슛이 상대 수비에 맞고 나오자 쇄도하던 그리즈만이 재차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associate_pic
[세비야=AP/뉴시스] 메시가 퇴장을 당했다. 2021.01.17.
하지만 빌바오가 2분 만에 동점골을 터트렸다. 이나키 윌리암스의 패스를 오스카 데 마르코스가 마무리하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팽팽한 균형을 깬 건 또 그리즈만이었다. 후반 32분 호르디 알바의 크로스를 그리즈만이 왼발 슛으로 연결하며 다시 팀에 리드를 안겼다.

바르셀로나의 승리로 끝날 것 같던 경기는 후반 종료 직전 빌바오의 극장골로 터지며 다시 원점이 됐다. 세트피스 찬스에서 아시에르 비야리브레가 헤더로 바르셀로나 골망을 흔들었다.

연장으로 경기를 끌고 간 빌바오는 연장 전반 3분 윌리암스의 역전골까지 터지며 바르셀로나를 무너트렸다.

 반면 바르셀로나는 연장 종료 직전 메시가 상대 선수를 때려 퇴장당하며 추격 의지를 잃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