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입국금지' 풀린 에이미 컴백…두 손 모아 90도 인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0 22:03:04
"새 출발 하고 싶은 마음 있어" 입국 이유 전해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박미소 기자 = 향정신성 의약품을 투약했다 강제출국당한 방송인 에이미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2021.01.20. misocamera@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방송인 에이미가 '입국금지 5년' 기한이 만료된 후 한국을 되찾았다.

에이미는 20일 오후 7시20분께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 모습을 나타냈다. 회색의 모자와 목도리, 코트 차림이었다.

대형 캐리어 카트 두 개에 짐을 한가득 싣고 등장한 에이미는 취재진을 마주하자 두 손을 모아 90도로 숙이며 인사했다.

이어 "벌 받은 5년이 끝났고, 새 출발하고 싶은 마음도 있다"고 한국에 돌아온 이유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2015년 12월프로포폴 투약 및 졸피뎀 복용 혐의 등이 이어지면서 법원을 통해 5년 기한으로 강제 추방된 바 있다. 2017년 10월에는 주LA 대한민국 총영사관의 승인을 받은 뒤 남동생 결혼식 참석을 위해 일시 입국하기도 했다.

중국 광저우에서 생활한 것으로 알려진 에이미는 향후 2주간의 자가 격리 기간을 거친 뒤 가족들을 만날 예정이다.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박미소 기자 = 향정신성 의약품을 투약했다 강제출국당한 방송인 에이미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2021.01.20. misocamera@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