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공수처, 검사 채용절차 착수…내달 2~4일 원서접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4 11:27:51
홈페이지에 '검사 임용' 공고문 게시
부장검사 4명, 평검사 19명 공개모집
서류전형·면점시험 통과하면 인사위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홍효식 기자 = 남기명(왼쪽부터) 공수처 설립준비단장, 윤호중 국회 법제사법위원장,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초대 처장,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지난 21일 오후 경기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현판식에서 제막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1.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윤희 기자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공식 출범 사흘 만에 검사 임용 절차에 착수했다.

공수처는 24일 홈페이지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검사 임용 지원 안내' 공고문을 게시하고 "공수처에서 근무할 검사를 임용하고자 하니 많은 지원 바란다"고 밝혔다.

공수처 소속 검사는 고위공직자 범죄 혐의를 수사하는 한편, 판사·검사·경무관급 이상 경찰 등에 대해서는 공소제기와 공소유지 활동도 한다. 주된 근무지는 현재 기준으로 정부과천청사다.

임용 대상은 부장검사 4명과 평검사 19명 등 총 23명이다.

부장검사의 경우 변호사 자격 12년 이상, 평검사는 7년 이상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임기는 3년이고, 최대 3회까지 연임도 가능하다. 보수와 대우는 기존 검사에 준해 이뤄진다.

형사법과 금융·증권 등 특정분야 박사 학위 취득자와 공인회계사·세무사·외국변호사 자격증 소지자는 우대한다.

원서 접수는 인터넷으로 진행하고, 기간은 내달 2일 오전 9시부터 4일 오후 6시까지다. 마감일을 제외하고는 24시간 접수가 가능하다.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직무수행계획서 등이 필요하다.

원서 접수가 끝난 뒤에는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이 진행된다. 서류전형에서는 자격요건을 총죽하는지 여부를 들여다보고, 면점시험에서는 ▲공무원 정신자세 ▲전문지식과 응용력 ▲창의력·의지력 및 발전 가능성 ▲의사표현 정확성과 논리성 ▲예의·품행 및 성실성 등을 평가한다.

이후에는 관련법에 따라 인사위원회가 추천하고 대통령이 최종 임명한다.

김진욱 공수처장은 "공수처가 국민 신뢰를 받는 인권친화적 수사기구가 되고, 고위공직자 비리에 성역 없는 수사로 정의로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서는 뜻을 같이할 우수하고 사명감 있는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김 처장은 지난 21일 초대 공수처장으로 공식 취임했고, 공수처도 같은 날 현판식을 진행하며 공식 출범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ympath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