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울산

울산 ‘모바일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 착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5 07:11:33
북구 달천동 총 31만㎡ 규모로 2023년 준공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유재형 기자 = 울산시는 북구 달천동 일원에 추진 중인 ‘모바일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가 본격 조성 공사에 들어간다고 25일 밝혔다.
 
‘모바일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는 ㈜모바일테크 등 26개사가 직접 개발하는 실수요 민간개발 일반산업단지이다.

조성 공사는 현대엔지니어링㈜과 ㈜부광엔지니어링이 각각 시공과 감리를 맡아 부지 31만 5148.3㎡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 1월 19일 착공해 오는 2023년 말 준공 예정이다.

이 산업단지는 2016년 산업단지 승인 이후 금융권 자금조달, 토지보상 지연 등으로 사업이 지연됐으나 단지 내 공동주택 사업에 ㈜호반건설이 참여하면서 사업에 탄력을 받았다.

산업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이예로, 오토밸리로 등 편리한 교통여건을 기반으로 북구 인근에 위치한 산업단지와 달천농공단지와 연계해 지역 산업 발전과 산업 집적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울산시는 산업단지의 입주기업의 물류수송 편의를 위해 80억원의 국비를 투입해 달천 현대아이파크3단지에서 이예로 달천2교차로까지 길이 780m, 폭 20~23m의 4차로 진입도로를 지난해 말 우선 개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