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무용예술인 공연·연습중 다친 치료비 지원합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04 16:01:1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단(사진=전문무용수지원센터 제공)2021.02.0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전문무용수지원센터가 무용예술인을 위한 '2021 상해 치료비지원' 사업을 시행한다.

센터는 공연 활동 중 많은 부상과 위험에 노출돼 있는 무용예술인에게 상해에 대한 예방과 치료를 돕는 다양한 지원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특히 '상해 치료비지원' 사업은 무용수들의 치료비 부담을 감소시키기 위해 2008년부터 시행했다. 지난 5년간 총 250명의 무용수가 상해 치료비 지원을 받았다. 

사업에는 지난해와 올해 순수무용 공연(한국무용, 현대무용, 발레)에 한해 대학교 졸업생부터 지원할 수 있다.

공연을 위한 연습이나 공연 중 발생한 상해에 대한 병원비(비급여 진료비)와 재활비(병원 및 일반 센터에서 진행)가 지원 대상이다. 이송비, 간병·간호비 등의 지원불가항목을 지원 전 필수로 확인해야 한다. 
  
사업 기간은 예산 소진 시까지며 지원절차와 제출서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센터 누리집(www.dcdcenter.or.kr)에서 확인한 후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