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세종 아파트값 4년 만에 2배 올라…전국 최고 상승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10 11:30:15
경제만랩 조사, 서울은 이 기간 79.8% 올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세종시 아파트값이 4년 만에 2배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같은 기간 전국 상승률 42.7%를 훌쩍 뛰어 넘는 수치다. 

부동산 정보제공 업체 '경제만랩'이 KB부동산 리브온의 주택가격동향을 살펴본 결과에 따르면 지난 2017년 전국 3.3㎡당 아파트 평균매매가격은 1246만원이었지만, 2021년 1월에는 1778만원으로 나타났다. 

그 중에서도 4년간 3.3㎡당 아파트 평균매매가격 상승률이 가장 많이 오른 곳은 세종시로 조사됐다.

지난 2017년 1월에만 하더라도 세종시의 3.3㎡당 아파트 평균매매가격은 979만원이었지만 올해 1월에는 2002만원을 기록해 104.5% 상승했다.

국토교통부의 실거래가 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세종시 한솔동에 위치한 ‘첫마을1단지(퍼스트프라임)’ 전용면적 84㎡의 경우 지난 2017년 1월 3억 3800만원(11층)에 거래됐지만, 올해 1월에는 8억원(10층)에 거래돼 4년간 4억 6200만원 올랐다. 

서울은 이 기간 3.3㎡당 아파트 평균매매가격이 2287만원에서 4111만원으로 79.8% 올랐으며, 대전 53.3%, 경기도 42.5% 등의 순으로 상승률이 높았다. 

반면 강원과 충북, 충남, 경북, 경남 등의 경우 3.3㎡당 아파트 평균매매가격이 지난 2017년보다 더 떨어져 서울과 5대 광역시 등의 주요 도시와의 아파트 가격 격차가 커졌다.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정부세종청사를 뒤로 한 세종시 아파트 단지.2020.04.02. ssong1007@newsis.com
 
 이 기간 아파트 평균전세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은 지역도 세종시로 나타났다.

지난 2017년 1월 세종시의 3.3㎡ 아파트 평균전세가격은 654만원이었지만, 올해 1월에는 932만원으로 42.4%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황한솔 경제만랩 리서치연구원은 "4년간 정부가 부동산 투기 세력과의 전쟁을 언급하며 금융과 세제, 공급 등을 규제하면서 아파트 가격이 단기간 급등했지만 최근 정부가 부족한 주택물량을 인정하면서 주택공급을 쏟아내고 있는 만큼 아파트 가격 급등세는 한풀 꺾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