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세계적 설치미술가 리암 길릭 개인전…광주시립미술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3 13:52:32
25일~6월27일…더 워크 라이프 이펙트 주제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광주시립미술관은 25일부터 6월27일까지 리암 길릭의 '더 워크 라이프 이펙트'(The Work Life Effect)전을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사진=광주시립미술관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세계적 설치미술가 리암 길릭의 작품이 광주에서 펼쳐진다.

광주시립미술관은 25일부터 6월27일까지 리암 길릭의 '더 워크 라이프 이펙트'(The Work Life Effect)전을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리암 길릭 작가의 30년 활동을 엿 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디지털 시대와 전염병의 전세계적 확산이라는 상황에서 일과 삶의 가속화가 가져오는 영향들을 경험할 수 있는 설치 작품이 제공된다.

또 새로운 생활 환경에 놓여졌을 때 인지하고 경험하는 방식이 어떻게 변화할지에 대해 탐구하는 작품들이 소개된다.

도시의 밤거리에서 볼 수 있는 네온 불빛들이 인간의 행복을 계측하는 도구들로 대체되고 위아래로 움직이는 불빛은 움직이는 그림자 파도를 만들어낸다.

기존의 구조물이 제거된 미술관 안에는 또 하나의 커다란 건축적 공간이 세워진다.

이번 전시에서 중요하게 다루어진 또 하나의 측면은 미술관 로비와 북 라운지를 거쳐 미술관 건물의 뒤쪽까지 펼쳐지는 독특한 작품이다.

낮은 탁자들과 등받이와 팔걸이가 없는 의자들이 비치돼 비공식적 모임, 공부, 연구를 위한 공간으로 제공된다.

광주시립미술관 관계자는 "리암 길릭의 이번 전시는 리암 길릭의 대규모 개인전이며 아시아에서 열리는 최초의 전시이다"며 "리암 길릭 작가의 30년 활동을 살펴 볼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