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대구경북 시도지사·의장·국회의원 "신공항특별법 제정" 성명 발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3 14:35:11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대구경북 시도지사와 의장, 국회의원들이 23일 국회에서 대구경북 신공항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특별법의 조속한 통과를 위해 결의를 다지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2021.02.23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 대구=뉴시스] 류상현 정창오 기자 =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곽상도·이만희 국민의 힘 시도당 위원장이 23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대구경북신공항 특별법의 신속한 제정'을 강력히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국회 본관 앞에서는 장상수·고우현 대구경북 시도의회의장, 안경은·홍정근 시도의회 공항특위위원장도 지난 19일 국토교통위원회의 '대구경북신공항 특별법' 보류 결정에 강한 유감을 나타내며 성명서 발표에 동참했다.

이들은 성명서에서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이번 결정은 국론을 분열시키는 것은 물론, 지역을 해묵은 갈등으로 재차 몰아넣는 행위임을 명심해야 한다"며 "영남권신공항은 5개 시도가 함께 꿈꾸고 품어왔던 1300만 영남인 모두의 공항"이라고 밝혔다.

또 "함께 이용할 공항을 짓기로 했음에도 부울경만을 위한 가덕도 공항을 만든다면 대구경북이 이용할 수 있는 민간공항도 잘 만들 수 있게 약속하는 것이 당연한 순리고 이치"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가와 지역의 새로운 성장 거점이 될 민간공항이 제대로 만들어 질 수 있도록 '대구경북신공항 특별법' 제정은 반드시 필요하다"강조하고 조속한 법안 처리를 요구했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대구경북신공항은 군공항과 민간공항이 함께 옮기는 최초의 국책사업으로 특별법에 따른 군 공항과 함께 민간공항도 동시에 추진될 수 있도록 재정지원 등 근거 마련을 위한 별도의 특별법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이번 결과로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에서 꾸준하게 요청해 반드시 법안이 통과되도록 노력하겠다"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pring@newsis.com, jc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