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보령제약, 나노입자 항암제 독점 판매 계약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4 09:14:08
에스엔바이오사이언스와 계약 체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보령제약은 에스엔바이오사이언스와 나노입자 항암제 ‘SNB-101(성분명 나노화 SN-38)’에 대한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보령제약은 ‘SNB-101’에 대한 국내 독점 판매권을 제품 발매 후 10년간 보유한다. 양사는 국내를 비롯한 아시아 15개국에 대한 독점 판매권 관련 추가 계약 체결도 협의 중이다.

SNB-101은 항암제 이리노테칸의 항암 활성성분 ‘SN-38’을 주성분으로 하는 나노약물전달 의약품이다. 이리노테칸은 인체에 투여 시 전체 투여량의 약 5% 정도만 활성형 ‘SN-38’로 변환돼 항암효과를 나타낸다. 변환되지 못한 이리노테칸은 부작용을 일으키는 단점을 보인다.

나노입자 항암제인 SNB-101은 항암효과에 필요한 성분인 ‘SN-38’만을 직접 투여할 수 있어 효과는 향상시키고 부작용은 줄일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작년 11월 1상 임상시험을 개시해 분당차병원, 서울성모병원, 신촌세브란스병원 등에서 고형암 환자 대상 연구를 진행 중이다. 보령제약 안재현 대표는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유망한 기술에 대한 다양한 형태의 지속적으로 협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