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이주열 "1%대 물가상승률, 인플레 우려할 수준 아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5 11:51:39  |  수정 2021-02-25 12:21:14
"본격적인 수요 회복 나타날지 좀 더 지켜봐야"
"물가상승압력 커질 가능성에는 유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5일 "1%대 물가상승률은 인플레이션을 우려할 정도는 아니다"라며 인플레이션 우려를 차단했다.

이 총재는 이날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 회의 이후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올해 소비자물가상승률을 1%대로 내다보고 있는데 물가 전망을 높인 것은 유가 등 공급 측 요인도 있지만 앞으로 예상되는 완만한 경기회복 흐름을 반영한 것"이라며 "1%대 물가상승률은 인플레이션을 우려할 만한 수준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한은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3.0%로 유지하고, 소비자물가상승률 전망치를 기존 1.0%에서 1.3%로 0.3%포인트 상향 조정했다.

그는 "원자재 가격 급등은 공급 측면의 물가상승압력으로 작용한다"며 "본격적인 수요 회복이 나타날지 여부는 코로나19 전개 상황 등에 따라 향방을 가늠할 수 없기 때문에 물가상승압력이 지속성을 보일지는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원자재 가격 급등 요인에 대해서는 "글로벌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게 주된 이유"라며 "일부 원자재 채굴이 차질을 빚는 등 공급 측면에서의 애로, 글로벌 중앙은행들의 완화적 통화정책으로 위험자산에 대한 선호가 확대된 점 등을 들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심스럽지만 코로나19 전개 불확실성 때문에 본격적으로 수요가 회복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지 않을까 본다"며 "다만 방역조치가 완화되면 억눌렸던 소비가 짧은 시일내에 분출될 경우 물가상승압력이 커질 가능성도 충분히 유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