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옐런 "가장 강력한 경기 부양책은 전세계 빠른 백신 접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6 00:58:33
"G20, 통큰 부양책 계속해야"…코백스 지원도 촉구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2019.08.14.
[런던=뉴시스] 이지예 기자 =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전 세계적으로 신속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야말로 가장 강력한 경기 부양책이라고 강조했다.

AFP에 따르면 옐런 장관은 25일(현지시간) G20 재무장관 화상회의에 보낸 서한에서 "세계 경제가 위기를 극복하도록 돕기 위한 첫 번째 과제는 전 세계적 백신 접종으로 바이러스를 멈추는 것"이라고 밝혔다.

옐런 장관은 저소득국에 코로나19 백신을 균등하게 배분하기 위한 국제 협력체 코백스(COVAX)에 대한 지원을 촉구했다.

그는 빈곤국이 백신을 제대로 공급받지 못하면 추가적인 인명 피해가 나는 것은 물론 경제 회복 역시 지연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신속하며 진정으로 전 세계적인 백신 접종은 우리가 세계 경제에 제공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부양책"이라면서 G20가 코백스 지원을 늘려야 한다고 당부했다.

옐런 장관은 "이번 위기를 놓고는 누구도 혼자서 승리를 선언할 수 없다"며 "행동하기 위한, 다자주의를 위한 순간"이라고 강조했다.

옐런 장관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각국 정부가 상당한 수준의 경제 지원을 이어가야 한다고도 거듭 촉구했다.

그는 "시민들에게 경제적 지원을 계속해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종식을 위한 다리를 조성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G20 국가들이 상당한 재정 금융 정책 조치를 지속하며, 너무 빨리 지원을 철회하지 말 것을 촉구한다"면서 "통 크게 가야할 때가 있다면 바로 지금"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