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美DNI, 카슈끄지 보고서 발표…"사우디 왕세자가 살해 승인" 판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7 04:17:07  |  수정 2021-02-27 04:28:4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무함마드 빈 살만 빈 압둘 아지즈 알-사우드(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지난 2019년 6월 26일 청와대을 방문했을 당시 사진. 2019.06.26.  pak7130@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예진 김난영 기자 = 미국 국가정보국(DNI)은 이른바 '카슈끄지 피살' 보고서를 발표하고 사우디아라비아 출신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피살은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의 승인을 받았다고 결론을 내렸다.

26일(현지시간) CNN, CNBC에 따르면 DNI은 보고서 요약본에서 "빈 살만 왕세자가 터키 이스탄불에서 사우디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를 붙잡거나 살해하는 작전을 승인했다고 평가한다"고 판단했다.

그러면서 "이 같은 평가는 빈 살만 왕세자가 왕국에서 의사결정을 통제하고, 핵심 고문과 빈 살만 경호원의 직접 개입, 카슈끄지 등 해외 반체제 인사들의 침묵을 위해 과격한 조치를 취한 데 대한 왕세자의 지지에 근거한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2017년 이후 빈 살만 왕세자가 왕국 안보 및 정보기구를 절대 장악해 사우디 관리들이 그의 허가 없이 이런 성격의 작전을 수행했을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분석했다.

지난 2018년 10월 사우디아라비아 출신 언론인인 자말 카슈끄지는 터키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에서 고문 후 살해된 것으로 추정돼왔다. 그는 워싱턴포스트(WP) 칼럼리스트로 활동하며 사우디 왕실을 비판해왔다.

사건의 배후로는 살만 국왕의 아들이자 왕위 계승 1순위인 빈 살만 왕세자가 지목돼 왔다. 그러나 빈 살만 왕세자는 의혹을 부인해왔다.

지난 25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살만 빈 압둘아지즈 국왕은 보고서 발표를 앞두고 통화를 가졌다. 양국은 지역 안보 현안이나 관계 강화 등을 논의했다고 발표했으나, 카슈끄지 문제를 거론했다고는 밝히지 않았다.

전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이 사건과 관련해 사우디에 모호한 태도를 취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강경’ 입장을 취할지 주묵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2020 대선 경선시절 카슈끄지 살해 사건 배후인 빈 살만 왕세자를 비판하고 무기 수출중단까지 약속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imz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