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연정훈 "한가인 배웅 받으며 입대…별의별 생각 다 들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7 10:23: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8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물 '1박2일 시즌4' (사진 = KBS) 2021.2.2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1박2일' 멤버들의 입대하던 날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오는 28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KBS 2TV 예능물 '1박2일 시즌4'에서는 '자연의 맛' 특집 첫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갑자기 등장한 괴한에 의해 한 명씩 사라지는 '자연의 맛' 특집을 시작한 멤버들은 불현듯 떠오른 입대의 추억을 나눈다.

아내 한가인의 배웅을 받으며 입대했던 연정훈은 "괜히 걱정되는 거야. 별의별 생각이 다 들었어"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김종민은 의도치 않게 조용히 입소하게 된 웃픈 일화로 멤버들의 웃음을 저격한다.

수많은 취재진과 인파에 둘러싸여 화려한 입소를 알렸던 연정훈과 달리, 김종민은 배웅 나온 4명의 팬과 조촐한 팬미팅 후에 입소를 마쳤다.

하필 당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던 장우혁과 함께 입소해 그 모습이 더욱 대비됐다고 전해져 그의 후일담이 궁금해진다.

한편 김선호는 김종민이 입소할 당시 훈련소 조교로 있었던 뜻밖의 인연을 공개, "이렇게 다시 만나게 될지 몰랐다"라며 감회에 젖는다.

김선호는 조교들을 분노케 한 '늦깎이 훈련병' 김종민의 일화를 폭로한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