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학폭 논란' 세븐틴 민규, 일부 팬들 탈퇴 요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7 16:04:4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세븐틴' 민규. 2017.11.06.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그룹 '세븐틴' 민규에 대한 학교폭력 의혹이 추가로 제기된 가운데 탈퇴를 요구하는 일부 팬들의 주장이 나오는 등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지난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세븐틴' 민규의 탈퇴를 요구하는 성명문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여성, 장애인 등 약자를 향한 학교 폭력을 일삼은 가해자 세븐틴 민규의 탈퇴를 조속하게 진행할 것을 요구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들은 "학교폭력은 그 어떤 이유로도 용서될 수 없는 사회 범죄"라며 민규의 직접적인 사과, 소속사 플레디스 측의 공식입장문과 함께 민규의 '세븐틴' 탈퇴와 연예 활동 중지를 요구했다.

앞서 플레디스 측은 지난 22일 민규에게 불거진 학교폭력 의혹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이후 민규가 중학교 시절 자폐 성향을 갖고 있던 친구에게 쓰레기를 던지거나 자극을 주려고 책상을 두드렸고, 동창의 가슴을 움켜쥐는 등 성추행했다는 추가 폭로가 나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