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김종인 "단일화 의견 맞아야…한쪽 주장한다고 될 수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1 14:40:19  |  수정 2021-03-01 14:41:51
"安과 단일화 여론조사?…추후 이야기할 것"
"文대통령, 3·1절 기념사서 적절한 이야기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김종인(왼쪽)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열린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에 참석해 인사를 하고 있다. 2021.03.01.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의 단일화와 관련해 "단일화하는 것은 서로의 의견이 맞아야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열린 102주년 3·1절 기념식 뒤 기자들과 만나 "한쪽에서 일방적으로 주장한다고 그렇게 될 수가 없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여론조사 방식에 대해서는 "우리 후보가 결정된 다음에 추후적으로 이야기할 것"이라며 "지금 뭐라고 이야기할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안 대표는 이날 오전 무소속 금태섭 전 의원과의 범야권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서 승리해 단일 후보로 선정됐다. 안 대표는 오는 4일 선출될 예정인 국민의힘 후보와 최종 단일화를 추진할 전망이다.

한편 김 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3·1절 기념사에 대해서는 "적절한 이야기를 했다고 본다"고 평가했다.

그는 3·1절 집회 금지에 대해서는 "정부의 방역 조치에 따르는 것이 정상적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