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2루수 출전 김하성, 시범경기서 3타수 1안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5 08:50:25
associate_pic
[피오리아=AP/뉴시스]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23일(현지시간) 미 애리조나주 피오리아에서 치러진 스프링캠프에 참가해 수비 훈련을 하고 있다. 2021.02.24.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6)이 시범경기 두 번째 안타를 때려내며 빅리그에 적응하고 있다.

김하성은 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시범경기에 2루수 겸 2번타자로 선발출전해 3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지난 2일 경기에서 첫 안타를 신고한 김하성은 시범경기 두 번째 안타를 만들어냈다. 시범경기 타율은 0.222(9타수 2안타)다.

1회초 첫 타석에 나온 김하성은 텍사스 선발 조 팔룸보를 상대로 3루 쪽 내야안타를 날렸다. 이후 득점에도 성공했다.

그러나 3, 5회 타석에서는 모두 뜬공으로 물러난 뒤 5회말 수비에서 교체됐다.

미국 무대에서 첫 2루수로 나선 김하성은 이날 수비에서도 안정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경기는 텍사스가 5-3으로 승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