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마포 석불사, 템플스테이 운영 사찰 지정…서울 13번째

등록 2021.04.02 09:17: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마포 석불사 템플스테이 현판 전달식. 왼쪽부터 문화사업단 사업국장 원걸스님과 석불사 주지 경륜스님. (사진 = 한국불교문화사업단 제공) 2021.04.02.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서울 마포 석불사가 '템플스테이 정식 운영사찰'로 지정됐다. 이로써 서울 지역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은 13곳으로 늘어났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전날(1일) 석불사에서 템플스테이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석불사는 2019년 11월 템플스테이 예비 운영사찰로 지정된 바 있다. 이후 사진 촬영 템플스테이, 쑥개떡 만들기 템플스테이 등 이색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호응을 얻었다.

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좋은 성과를 거둬 정식 운영사찰이 된 것을 축하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템플스테이를 알려주길 바란다"고 축사했다.

예비 운영사찰은 템플스테이 정식 운영사찰로 지정되기 전 1년간 시범 운영을 하는 사찰을 말한다. 시범 운영 후 한 해 동안의 운영 성과와 지속 가능성을 인정받으면 정식 운영사찰로 지정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