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서인국·박보영, '멸망이 들어왔다'…목숨 담보 판타지 로맨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05 14:56:1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멸망이 들어왔다' 서인국·박보영, 극과 극 온도차 포스터 공개. 사진 = tvN '나빌레라'. 2021.4.0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현덕 인턴 기자 =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캐릭터 포스터가 5일 공개됐다.

박보영(탁동경 역)과 서인국(멸망 역)의 온도차가 느껴지는 두 사람의 아우라가 강렬한 대비를 이룬다.

'사라지지 않기 위해 사랑을 걸기로 한 인간 탁동경',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이라는 소개 문구가 박보영과 서인국의 운명적인 만남을 기대하게 한다.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의 아슬아슬한 목숨 담보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오는 5월 10일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khd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