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북부

'경기도 공공기관 양주시 유치' 결의대회, 열기 후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0 15:50:22
associate_pic

[양주=뉴시스] 배성윤 기자 = 양주시 옥정회천신도시 발전연대는 10일 양주시립 옥정호수도서관에서 경기도 공공기관 양주시 유치를 염원하는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최승하 옥정회천연대 회장과 운영진을 비롯해 정성호 국회의원, 박태희 경기도의원, 황영희 양주시의회 부의장, 이희창·홍성표·임재근·안순덕 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결의대회는 공공기관 유치 관련 추진경과, 향후 추진일정 발표를 시작으로 결의문 낭독, 구호 제창,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옥정회천연대는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계획 발표에 따라 유치 주력기관으로 선정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복지재단, 경기연구원 등 3개 기관의 양주시 이전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낭독하며 시민 의지를 결집하고 강력한 유치 열망을 밝혔다.

특히 접경이라는 지역적 특성과 개발제한구역, 군사보호구역 등 중첩규제로 ‘특별한 희생’을 감내해온 현실을 극복하고 경기도내 지역 간 불균형 해소를 위해서는 옥정·회천신도시, 경기 양주테크노밸리, 은남일반산업단지 등 미래 신성장 지역 거점으로서 잠재력을 확보하고 있는 양주시의 입지적 타당성을 강조했다.

옥정회천연대는 결의대회를 통해 양주시, 공공기관 유치 범시민추진위원회 등과의 견고한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 공공기관 유치 성공을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최승하 옥정회천연대 회장은 “지난해 경기교통공사를 유치한 저력을 보여준 시민들은 또 다시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을 간절하게 염원하고 있다”며 “양주시가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과 지역 균형발전을 목표로 공공기관 유치에 전념하고 있는 만큼 성공적인 유치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자랑스러운 23만 양주시민의 일원으로서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y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