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김광현, 시즌 첫 출격 확정…18일 필라델피아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4 08:32:16
허리 부상으로 시즌 출발 늦어져
associate_pic
[주피터=AP/뉴시스]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김광현이 3일(현지시긴) 미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1회 초 투구하고 있다. 김광현은 1경기에 두 번 등판해 ⅔이닝 동안 4피안타 4실점(3자책) 했다. 2021.03.04.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김광현(33·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부상을 털어내고 시즌 첫 등판에 나선다.

14일(한국시간) CBS스포츠에 따르면 마이크 실트 세인트루이스 감독은 "김광현이 18일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한다"고 말했다.

메이저리그 두 번째 시즌을 준비하던 김광현은 허리 통증으로 시즌 출발이 늦어졌다.

개막 로스터 대신 부상자 명단에서 2021시즌을 맞은 김광현은 재활을 거쳐 컨디션을 다시 끌어 올렸다.

시뮬레이션 게임 등판으로 투구 수를 늘려갔고, 지난 12일에는 86개의 공을 뿌리며 실전 등판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김광현이 합류하면서 세인트루이스는 선발 로테이션을 조정한다. 2차례 선발 등판에서 6⅓이닝 8실점으로 부진했던 폰세 데 레온이 불펜으로 이동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