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석사 학위 주는 마이스터대에 동양미래대·영진전문대 등 5개大 선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5 12:00:00  |  수정 2021-04-15 13:03:40
1개교당 20억…올해 여건 정비 후 내년도 학생 선발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 부산진구 동의과학대학교. (사진=동의과학대 제공) 2021.04.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이연희 기자 = 2년간 단기 직무과정과 전문기술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마이스터대에 대림대와 동양미래대, 동의과학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 등 5개교가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14일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대학 5개교를 선정해 발표했다.

전문대학은 당초 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없었으나, 지난 2월 고등교육법이 개정되면서 전문대학이 전문기술석사과정을 설치해 운영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수도권에서는 대림대와 동양미래대, 비수도권에서는 동의과학대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가 선정됐다. 선정된 대학에는 1개교당 20억원이 지원된다. 시범운영을 통해 제도개선 과제를 발굴하고, 마이스터대 우수모형을 도출할 예정이다.

사업 1년차인 올해에는 교육과정 개발, 교원 역량 강화 등 교육여건과 제도를 정비하고 단기 직무과정을 운영하는데 초점을 맞춘다. 2022년에는 석사학위과정 학생을 선발하고 마이스터대 전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영진전문대 캠퍼스 전경. (사진=뉴시스 DB) 2021.04.15. photo@newsis.com
대림대는 자동차공학과 등 지식기반 신산업분야 5개 학과가 참여한다. 50여 개 우량기업과의 협약 체결 등을 통해 산학협력 프로젝트 수업을 실시한다.

동양미래대는 연성대와 함께 클라우드 컴퓨팅, 실내건축 전시 기획자, 통합건축 정보통신기술 분야에서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한다. 인근 국가산업단지 재직자 등 수요자 맞춤형 고도 직업기술 교육도 제공한다.

다음으로 동의과학대는 동주대와 협력해 스포츠재활 물리치료 분야에서 재직자 친화적 도제식 현장실습, 고도화 수준의 임상사례 연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영진전문대는 초정밀금형기술 분야로, 산학공동기술 연구개발(R&D) 활동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해외 우수기업의 선진금형기술 학습을 위한 집중이수제를 실시한다.

마지막으로 한국영상대는 아주자동차대와 함께 실감 모빌리티 융합기술 관련 학과들이 사업에 참여한다. 지역 문제해결 기반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충청권 마이스터대 거점센터를 설치해 시설·설비 공유 등을 추진한다.

선정결과는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이달말 최종 확정된다. 선정된 대학은 한국연구재단과 협약을 체결한 후 시범운영을 시작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dyhl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