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두산밥캣 콤팩트 휠로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7 01:57:00
L85, 제품 디자인 부문수송분야에서 본상
associate_pic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 본상을 수상한 두산밥캣 콤팩트 휠로더 L85.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정윤아 기자 = 소형건설기계장비 업체 두산밥캣이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16일 두산밥캣에 따르면 콤팩트 휠로더 L85는 제품 디자인 부문의 수송분야에서 본상을 받았다. L85는 두산밥캣이 올해 신규 론칭한 제품으로, 두산밥캣 체코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다.

두산밥캣은 숙련도가 낮은 작업자들이 선호하는 콤팩트 휠로더 장비의 특성을 반영해, 직관적인 설계와 운전자의 시야확보에 주안점을 두고 L85를 디자인했다.

휠로더의 후면 보닛을 짧고 가파르게 만들고 양문을 모두 유리로 제작해 동급 최상의 시계(視界)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강력하고 날렵하며 튼튼한 두산밥캣 장비의 이미지를 제품 외관에 구현했다.

앞서 두산밥캣은 지난 2018년 미니굴착기 E85 모델로 미국산업디자인협회 주관 ‘2018  IDEA’에서 건설기계 업계 최초로 본선 입상을 한 바 있으며, iF 디자인 어워드에서는 2019년 미니굴착기 E85에 이어 이번 소형 휠로더 L85가 수상했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레드닷(Reddot), 미국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하나다. 올해는 전세계 52개국에서 출품한 1만여 개 디자인 중,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9개 부문에 걸쳐 수상작들을 선정했다.

두산밥캣 관계자는 "소형 장비에서도 디자인 차별화가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디자인 경쟁력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