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브브걸 "아직 정산 못 받아…학자금 대출+마이너스 통장 정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6 19:35:0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6일 공개된 KBS 2TV '컴백홈' 온라인 스핀오프 '컴백홈TV' (사진 = KBS)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유재석 새 예능 '컴백홈'의 온라인 스핀오프 '컴백홈TV'에 출연한 김세정과 브레이브걸스가 허심탄회한 인터뷰로 뭉클한 감동과 유쾌한 폭소를 안겼다.

KBS 2TV '컴백홈' 3회가 오는 17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가운데 하루 전날인 16일 오후 5시 '컴백홈'의 온라인 전용 스핀오프 콘텐츠인 '컴백홈TV' 5회가 공개됐다.

3MC 유재석-이용진-이영지가 '비밀방출로봇 AI'로 분해 청춘 대표들의 인터뷰를 진행한 가운데 다섯 번째 청춘 대표로 김세정, 여섯 번째 청춘 대표로 브레이브걸스가 출연했다.

최근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컴백한 김세정은 "오랜만에 가수로 돌아와서 설렌다. 저작권료도 기대 중"이라며 꾸밈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김세정은 청춘 대표로 본인의 스무 살을 회상하기도 했다. '스무 살의 세정이에게 어떤 말을 해주고 싶냐'는 질문에 "오디션 프로그램을 나가게 되면 나가도 된다고 말해줄 것이다. 그때는 진짜 안 나가려고 했었다. 그런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런 도전을 하길 참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역주행 신화' 브레이브걸스가 여섯 번째 청춘 대표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유나는 "저희 엄마가 너무 들떠 있어서 제가 자제시키고 있다", 민영은 "여동생이 내가 브레이브걸스라는 사실을 비밀로 하고 살았는데 지금은 동생 친구들까지 응원 메시지를 보내준다"며 기분 좋은 근황을 전했다.

최근 광고를 찍게 됐다는 유정의 소식에 멤버들 모두가 진심으로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민영은 "N분의 1"이라며 기쁨의 이유를 허심탄회하게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유정은 "저만 광고를 찍는 게 아니고 현재 멤버들도 각자의 영역을 개척해가는 중이다. 저는 그때 쉬면 된다"며 끈끈한 의리를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브레이브걸스는 "아직 정산을 받지 못했다"고 밝혀 관심을 집중시켰다. '정산을 받으면 1순위로 하고 싶은 게 뭐냐'는 질문에 "마이너스 통장과 학자금 대출을 갚는 것"이라고 답해 마음을 찡하게 만들었다.

최종 꿈은 "2021년 연말 시상식에 브레이브걸스의 이름으로 서는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은지는 "어제 오랜만에 위문공연을 다녀왔는데 고향집에 간 기분이었다. 언택트 공연이라서 너무 아쉬웠다"며 대면 공연으로 국군장병들을 만날 날을 소망했다.

유재석은 브레이브걸스의 성공에 흐뭇해 하며 "내가 키운 그룹도 아닌데 참 기분이 좋다"고 말해 훈훈한 공감을 자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