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황희 장관 "언중위를 문체부 산하에? 곤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9 11:43: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황희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4.1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황희 문화체육관광부(문체부) 장관이 언론중재위원회(언중위)를 정부 산하기관으로 두는 것에 대해 난색을 표했다.

황 장관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관련 내용에 "곤란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현행 언중위를 문체부 소속 '언론위원회'로 바꾼다는 내용이 담긴 최강욱 열린민주당 의원 대표 발의 '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이 다뤄졌다.

황 장관은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언중위를 정부 산하에 두면 염려되는 점이 많다'고 지적하자 "문체부는 언론의 자유를 우선 원칙으로 두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언중위는 사법적으로 독립성이 요구되는 기관이다. 위원장 역시 호선에 의해 선출되고 있다"며 "문체부 산하 정부기관으로 수용하기 곤란하다는 의견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