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메시, 12년 연속 리그 25골 달성…5년 연속 득점왕 노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3 08:52:43
associate_pic
[바르셀로나=AP/뉴시스]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22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열린 헤타페와의 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 31라운드 전반 8분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2골 1도움을 기록한 메시는 득점 선두를 지키며 12시즌 연속 리그 25골 이상을 기록했다. 2021.04.23.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세계적인 공격수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에서 최초로 12시즌 연속 25골을 달성했다.

메시는 23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서 열린 헤타페와의 20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 31라운드에서 2골 1도움을 올리며 FC바르셀로나의 5-2 완승을 이끌었다.

이로써 메시는 2009~2010시즌 34골을 시작으로 12시즌 연속 25골 고지를 밟았다. 스페인 리그 역사상 처음으로 메시의 길이 곧 신기록이다.

2011~2012시즌에는 리그에서 무려 50골을 터뜨리기도 했다. 시즌 통틀어선 73골.

25호골을 신고한 메시는 득점부문에서 2위 카림 벤제마(21골·레알 마드리드)와의 차이를 4골로 벌리며 2016~2017시즌부터 5시즌 연속 득점왕을 기대하게 됐다. 득점왕에 오르면 통산 8번째다.

메시는 전반 8분과 33분에 연거푸 골맛을 봤고, 3-2로 불안하게 앞선 후반 42분 아라우호의 쐐기골을 도왔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추가시간 그리즈만의 5번째 골로 승리를 자축했다.

3위 바르셀로나(승점 68)는 한 경기를 덜 치른 가운데 선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73)와 승점 차를 5점으로 좁혔다. 2위 레알 마드리드(승점 70)와는 2점 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