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건설근로자공제회 부산, 기장서 전자카드 발급 캠페인

등록 2021.04.27 16:08: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건설근로자가 자신의 근로내역 직접 기록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건설근로자공제회 부산지사, 건설근로자 전자카드 발급 캠페인’ 실시(사진=건설근로자공제회 부산지사 제공)


[부산=뉴시스] 제갈수만 기자 = 건설근로자공제회 부산지사(지사장 나세준)는 27일 기장군 모 건설현장을 방문하여 건설근로자가 자신의 근로내역을 직접 기록하는 ‘건설근로자 전자카드 발급 캠페인’을 실시했다.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도란, 건설근로자가 건설현장에 출입할 때 전자카드를 직접 단말기에 태그하여 자신의 근로내역을 스스로 기록하고, 퇴직공제금을 직접 적립받는 제도이다.

지난해 11월 이후 발주된 공사 중 공사예정금액이 공공공사의 경우 100억원 이상, 민간공사의 경우 300억원 이상인 경우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도 의무 적용 대상이다.

이번 캠페인은 건설현장에서 근무하는 건설근로자가 자신의 권리를 직접 챙길 수 있도록 전자카드제도를 홍보하고, 인근 은행지점과 연계하여 현장에서 직접 전자카드 발급 신청서를 접수받았다.

또한 건설근로자공제회에서 진행하는 건설근로자를 위한 다양한 고용·복지서비스도 함께 안내했다.

나세준 건설근로자공제회 부산지사장은 “작년 말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도가 본격 시행되어 근로자가 직접 자신의 권리를 찾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며 “건설근로자 본인이 직접 관심 있게 본 제도를 십분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알리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gs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