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한수원, 130억 규모 디지털혁신성장펀드 투자조합 결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07 18:36:00
"방사선의학·디지털헬스케어 중소 육성 목표"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한국수력원자력 사옥 전경.

[세종=뉴시스]고은결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은 130억원 규모의 디지털혁신성장펀드 투자조합을 결성하고 자금 운용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펀드는 유망 기술을 보유한 국내 방사선의학과 디지털헬스케어 분야의 중소·벤처기업 지원과 육성을 목적으로 한다. 한수원이 100억원, 자산운용사인 하나벤처스가 30억원을 각각 출자했다.

이 펀드는 앞으로 7년간 운용된다. 투자기간 3년간 결성총액의 60% 이상을 방사성동위원소 및 방사선을 이용한 의약품 개발, 치료·진단장비 제조, 의료용 계측기 제조 및 정보통신기술(ICT)과 연계된 헬스케어 관련 기업에 의무투자해야 한다.

투자조합은 기술 경쟁력은 있지만 자본과 경영노하우가 부족한 설립 초기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할 방침이다.

이레나 한수원 방사선보건원장은 "이번 투자는 국내 방사선의학 산업 및 디지털 의료 성장환경 조성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방사선의학 사업의 수익기반 조성뿐 아니라 국내 관련 산업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