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美FDA,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12~15세 긴급사용 승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1 07:09:55
"코로나19 팬데믹 대항 중요 단계"
associate_pic
[마이애미=AP/뉴시스] 지난 1월 4일(현지시간)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주사기에 담겨있는 모습.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 있는 잭슨 메모리얼 병원에서 촬영한 것이다. 2021.05.11.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제약사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12~15세 긴급사용을 10일(현지시간) 승인했다.

CNBC, NBC 등에 따르면 재닛 우드콕 FDA 국장 대행은 이번 승인이 "코로나19 팬데믹에 대항하는 중요한 단계"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3월 말 화이자는 2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에서 코로나19 백신이 유효했다면서 12~15세 백신 사용 승인을 신청했다.

이번 긴급사용 승인은 조 바이든 행정부가 학교의 대면 수업 정상화를 추진하는 가운데 나왔다. 중학생들이 가을 개학 전 접종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CNBC는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