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한우 한마리에 2110만원…역대 최고가 경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5 11:39:42
함양서 키운 한우 경매 최고가 낙찰
31개월 한우 생체중량 710㎏…㎏당 4만6090원
associate_pic
[함양=뉴시스] 한우 방목. *재판매 및 DB 금지

[함양=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함양군에서 키운 한우가 축산물공판장에서 진행된 경매에서 최고가로 낙찰됐다.

15일 함양군에 따르면 지난 11일 도축해 김해축산물공판장에서 진행된 경매에서 지육(뼈, 내장, 머리 등을 제외한 고기) kg당 4만6090원에 낙찰돼 우리나라 경매 역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이날 낙찰된 한우는 2018년 11월10일 출생한 31개월된 암소로 함양군 수동면의 정무섭(64)씨가 사육해 출하했다.

정씨의 한우는 생체중량 710kg(지육중량 458kg)으로 1++A의 등급을 받아 kg당 4만6090원으로 전체 2110만9220원의 소득을 올렸다.

군은 그동안 고급육 생산을 위해 가축개량에서부터 꾸준히 지원, 지도해 오고 있으며 수정란 이식지원, 우수정액지원, 혈통개량지원, 배냇소 지원 등을 통해 우량한우로 개량하고 고급육 생산기반, 초음파진단 등을 통해 육질 개선에 힘써 왔다.

 그간의 노력으로 한우의 육질등급 1+이상의 고급육 출현율이 2019년도에는 전국 44%, 함양 54.3%를 기록했으며, 2020년도에는 전국 48%, 함양 54.4%를 기록해 전국대비 함양은 평균 이상으로 고급육을 생산해 왔다.

최고 낙찰가를 기록한 정무섭씨는 “함양의 축산발전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과 지역축산이 활성화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한우의 고급화를 통해 우리한우의 우수성을 알리고 농가의 소득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함양=뉴시스] 함양군 수동면 정무섭씨의 한우 생체.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