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익산시, ICT 접목 축산 환경개선 농가 경쟁력 강화

등록 2021.05.18 11:02: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익산=뉴시스] =전북 익산시청 전경. (사진 = 뉴시스 DB)  photo@newsis.com


[익산=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익산시는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축사 환경개선으로 농가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익산시는 총 사업비 1억2000만원을 투입해 ICT을 활용한 ‘돈사 환경관리 기술보급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이번 사업은 돼지 밀집 사육지역인 왕궁면·상지원 등 3곳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자동 온습도 관리를 위한 ICT 기기와 환기·냉풍시스템이 지원된다.

해당 농가는 돈사 환경 원격제어 시스템 기술을 이용해 스마트폰으로 환경정보를 확인·제어할 수 있다.

또 ICT 컨트롤러를 통한 자동 온습도 조절로 혹서기와 환절기에 적정 사육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

시는 아울러 겨울철 내외부 온도차로 환기 시 안개 현상이 발생되고 습도가 높아져 폐사율이 증가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열교환 환기 시스템'을 지원한다.

이번 시스템은 실외의 찬 공기를 열교환기 내에서 배기열로 데워 입기시키는 에너지 절감형 시스템이다.

겨울철이나 환절기에도 충분한 환기가 가능해 돈사 내 가스를 감소시키면서 온도 변화를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

이어 내부 폐열을 활용하므로 환경친화적이며 기존 환기시설보다 돈사 온도를 올릴 수 있어 겨울철 난방비 절감 효과가 기대된다.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면 사계절 돈사 내부의 온습도 관리와 환기 기능이 가능해져 돼지 폐사율 50% 감소와 출하일령 약 5일 단축 등 생산성이 향상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돈사 내 적정 온습도가 유지 관리돼 농가의 호흡기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며 "축산업에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함으로써 최적의 사육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