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중고차 살 때 리콜정보 앱으로 확인하세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04 06:00:00
국토부·교통안전공단, 8개 민간업체에 리콜 정보 제공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세종시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 2019.09.03. ppkjm@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오는 4일부터 KB캐피탈 등 8개 민간업체에 자동차 리콜 정보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정보를 제공하는 업체는 KB캐피탈, 카툴, 아톤, 뱅크샐러드, 엔카닷컴, 카카오모빌리티, 현대캐피탈, 나이스디앤알 등 8곳이다.
 
이번 정보 제공은 국토부가 지난해 10월 네이버에 리콜정보를 개방한 데 이어 추가로 개방하는 것이다.

국토부는 자동차의 결함과 시정조치(리콜) 여부를 '자동차리콜센터(www.car.go.kr)' 이외에도 다양한 경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중고차 구매자는 구매하고자 하는 차량의 리콜정보를, 차량 관리 어플을 사용하고 있는 차량 소유자는 본인 차량의 리콜정보를 해당 앱(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 김정희 자동차정책관은 "개인별 맞춤형 자동차 리콜정보 제공으로 차량의 리콜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어 리콜시정률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민·관 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자동차정보가 널리 이용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