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추신수·이대호 발탁할까? 올림픽 야구대표팀 16일 발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1 17:21:54
최종 엔트리 24명 선정…3월 발표한 사전 등록 명단 154명 중 선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수정 기자 = 도쿄 올림픽 야구 국가대표팀 김경문 감독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해 24일 오후 서울 중구 중앙예방접종센터를 찾았다. 취재진 행해 인사하는 김경문 감독.(사진=보건복지부 제공) 2021.05.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김경문호에 승선할 24명의 얼굴이 16일 공개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6일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최종 엔트리 발표 기자회견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한국 야구대표팀을 이끄는 김경문 감독이 참석해 엔트리 선발에 대해 브리핑을 할 계획이다.

최종 엔트리에는 24명만 이름을 올릴 수 있다.

KBO는 지난 3월 154명의 사전 등록 명단을 공개했다. KBO리그 소속 선수 136명과 해외 리그 소속 선수 4명, 아마추어 선수 14명이 포함됐다.

이중 해외리그 소속 선수 4명은 양현종(텍사스 레인저스),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박효준(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이다.

그러나 이날 베이스볼 아메리카(BA)가 "메이저리그 사무국을 통해 40인 로스터에 든 선수는 도쿄올림픽에 참가할 수 없다고 공식 확인했다"고 전한 만큼, 메이저리그에서 뛰고 있는 양현종, 최지만, 김하성의 올림픽 출전은 사실상 어려워 보인다.  
associate_pic
지난 3월 발표한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KBO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계랭킹 3위의 한국은 도쿄 올림픽에서 랭킹 2위 미국, 랭킹 18위 이스라엘과 함께 B조에 속해 조별리그를 치른다.

개최국인 일본(1위)과 멕시코(5위), 세계 최종 예선 1위 팀은 A조에 포함됐다. 세계 최종 에선 1위팀은 베네수엘라, 도미니카공화국, 네덜란드 중 결정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