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공직선거법 위반' 조광한 남양주시장 14일 첫 재판

등록 2021.06.12 14:05: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21대 총선서 출마예정자 위해 권리당원 모집한 혐의

associate_pic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


[의정부=뉴시스]김도희 기자 = 공직선거법 위반 관련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의 첫 재판이 오는 14일 오후 2시 의정부지법 1호 법정에서 열린다.

검찰에 따르면 조 시장은 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 남양주시 을지역구에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당내 경선에 출마예정인 A씨를 돕기 위해 2019년 2월부터 같은해 7월까지 시청 공무원 B씨 등을 이용해 을지역 주민들을 상대로 권리당원을 모집한 혐의다.

검찰은 또 조 시장이 지역 단체 사무국장 등이 있는 자리에서 A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는 등 지난 4·15 총선에 개입한 것으로 보고 있다.

조 시장과 함께 공무원 B씨 등 6명도 같은 혐의로 기소됐다.

이에 대해 조 시장은 "지난 총선에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관련 내용이 담긴 고발장을 접수한 검찰은 지난해 9월 남양주시장실과 비서실, 산하기관 등을 압수수색하는 등 혐의 입증을 위한 수사를 진행해 왔다.

조 시장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으며 검찰은 관련자들의 진술 내용과 입증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