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슬의생2' 조정석 "시즌1 이어 전미도와 관계 궁금, 기대된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5 21:29:5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tvN '슬기로운 의사생활2'. (사진=tvN 제공) 2021.06.1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가 첫 방송을 이틀 앞두고 배우들이 직접 꼽은 가장 기대되는 케미를 공개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는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동갑내기 다섯 친구의 찐친 케미는 물론 인물들의 다채로운 관계 속 다양한 케미가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지지를 얻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배우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가 드라마 속 가장 기대되는 케미를 직접 꼽았다.

과거 한번 엇갈렸던 '익준'(조정석)과 '송화'(전미도)의 미묘한 분위기 변화는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며 화제를 모았다. 특히 시즌1에서 송화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한 익준의 모습은 궁금증을 높였다.

이 가운데 조정석은 "가장 기대되는 관계는 '익송' 케미다. 시즌1에 이어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나도 너무 궁금하고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지난 시즌에서 과도한 업무에도 곰처럼 묵묵히 일하는 '민하'(안은진)와 의외로 섬세한 곰 '석형'(김대명)의 케미는 힐링을 선사했다. 더불어 석형에게 돌직구 고백을 한 민하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했다.

유연석은 "곰곰 케미가 제일 기대가 된다. 시즌1에서도 두 사람의 케미가 너무 귀여웠는데, 시즌2에서도 곰곰 케미가 사랑스럽게 그려질 것 같아 기다려진다"고 밝혔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1의 성공 요인 중 하나는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의 완벽한 캐릭터 싱크로율과 케미에서 오는 시너지였다. 그렇기 때문에 시즌2 역시 함께 한 시간만큼 배로 깊어진 이들의 케미에 관심이 집중된다.

정경호는 "역시나 '구구(99)즈' 케미가 제일 기대된다. 드라마 외적인 구구즈의 모습이 캐릭터와 상황에 그대로 스며들었기 때문에 작품에 어떻게 나올지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함께 있으면 어린아이같이 천진난만해지는 '로사'(김해숙), '종수'(김갑수)는 서로를 챙기는 60년 찐친 케미를 보여주며 훈훈함을 전했다. 여기에 '석형 모'(문희경), '병원장'(조승연)까지 합세했던 대환장 마피아 게임은 큰 웃음을 주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김대명은 "지난 시즌에서 선생님들의 마피아 게임 장면을 참 좋아했다. 함께 있을 때 아이같이 즐거워 보이는 선생님들의 케미가 제일 기대된다"고 밝혔다.

차가운 듯 보이지만 반전 매력이 있는 '준완'(정경호)과 눈치는 조금 없지만 해맑은 '재학'(정문성)의 티격태격 케미는 극의 재미를 높였다. 특히 혼나는 게 일상인 재학이 준완의 까칠함에도 기죽지 않고 훈수를 두거나 돌직구를 날리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전미도는 "시즌1에서도 맞는 듯 맞지 않는 두 사람의 아이러니한 관계가 즐거운 웃음을 준 것 같다. 시즌1에 이어 시즌2에서 보여줄 두 사람의 티격태격 밀당 케미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는 오는 17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