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뮤지컬 '위키드' 옥주현 공연 사과..."전액 환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8 13:37:4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영환 기자 = 엘파바 역의 옥주현이 지난 2월23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열린 뮤지컬 위키드 배우 공동 인터뷰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02.23.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뮤지컬 '위키드' 측이 옥주현의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한 데 사과하고 환불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위키드' 프로덕션은 18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전일인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며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옥주현은 지난 17일 부산 남구 드림씨어터에서 뮤지컬 '위키드' 공연 중 갑작스럽게 목에 이상이 생기면서 무대를 제대로 소화하지 못했다.

이후 옥주현은 무대를 마친 후 "목 상태에 이상이 생겼다. 좋은 공연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며 관객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