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與 지도부, 대선 경선 일정 확정 불발…25일 재논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2 18:54:27  |  수정 2021-06-22 19:10:00
현행 '180일 전 선출' 룰대로 일정 준비 지시
"대선기획단 안 보고받고 최고위서 최종 결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대표실에서 열린 택배기사 과로방지 대책 사회적 합의기구 2차 합의문 발표식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6.2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정진형 여동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대선경선 일정과 관련, 일단 현행 '180일 전 후보 선출' 규정대로 준비하되 오는 25일 최종 판단을 내리기로 했다.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최고위에서 당대표와 최고위원 등 지도부가 충분히 숙의한 결과 현행 당헌에 규정된 180일을 기본으로 대선경선기획단이 선거일정을 포함한 기획안을 오는 25일 최고위에 보고하기로 했다"며 "이후 최고위에서 최종 결론을 내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는 현행 경선일정을 유지하자는 이재명 경기지사 쪽 손을 들어주는 동시에 독자 당무위원회 소집을 준비하며 반발하는 경선 연기파를 고려한 절충안으로 풀이된다.

고 수석대변인은 "여러 문제제기가 있었기 때문에 현행 당헌을 기본으로 일정을 짜보고, 그 일정이 과연 여러 후보들이 제기하는 문제가 도출되는 안인지를 보고 그날 결정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내일(23일)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이상민) 등 당 대선관리기구와 예산결산위원회, 조직강화특별위위원회 구성 의결을 위한 당무위원회를 열기로 했다.

앞서 송영길 대표는 경선연기 찬반 의견을 수렴하는 의원총회 후 비공개 최고위를 열고 경선일정에 대해 논의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yeod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